쌍용차, 부산정비사업소 신규 개소로 고객 서비스 강화
쌍용차, 부산정비사업소 신규 개소로 고객 서비스 강화
  • 생명환경문화신문
  • 승인 2018.02.27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쌍용자동차가 부산정비사업소를 개소했다.
쌍용자동차가 부산정비사업소를 개소했다.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가 서비스 네트워크 확충을 통한 고객 서비스 강화 및 서비스 품질 향상을 위해 부산정비사업소를 개소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오픈한 부산정비사업소(대표 엄익찬)는 총면적 2353m²(713평)에 4층 규모로, 24개 스톨(Stall: 정비가동능력)을 갖추고 있다. 연간 2만여대의 정비를 할 수 있으며 우수한 정비 인력과 판금·도장을 비롯해 다양한 정비가 가능한 최고 수준의 설비를 갖추고 있다.

총 30여명의 정비 인력을 확보하여 신속하게 정비할 수 있으며 일반 수리와 보증 및 사고 수리 외에도 다양한 쌍용자동차 모델들의 부품을 판매하고 있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또한 대기하는 고객들의 편의를 위해 고객 휴게실뿐만 아니라 인터넷 룸 및 카페도 마련되어 있다.

사상구에 위치한 부산정비사업소는 기존의 해운대, 동래 정비사업소와 함께 부산 지역 고객 접근성을 한층 더 높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이로써 쌍용자동차는 전국에 45개의 정비사업소와 21개의 정비센터 및 지정정비공장, 272개의 서비스프라자 등 총 338개의 서비스 네트워크를 확보·운영하게 되었다.

쌍용자동차는 부산정비사업소가 최고의 기술력을 가진 서비스 인력과 최신 설비로 신속하고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게 될 것이라며 고객서비스 만족도(CSI) 1위 달성을 위해 지속해서 서비스 품질 향상하고 서비스 네트워크 확충하는 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