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 ‘제7회 어린이 안전짱 체험 박람회’ 개최
현대자동차, ‘제7회 어린이 안전짱 체험 박람회’ 개최
  • 생명환경문화신문
  • 승인 2018.02.23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자동차(주)가 행정안전부,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과 공동 주최로 어린이들이 꼭 배워야 하는 안전 분야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제7회 어린이 안전짱 체험 박람회’를 22일(목)부터 3일간 동대문디자인플라자(서울시 중구 소재)에서 개최한다.

이번 ‘제7회 어린이 안전짱 체험 박람회’는 현대자동차가 미래세대의 주인공인 어린이들에게 다양한 안전 체험 기회를 제공해 안전에 대한 조기 교육과 동시에 선진 안전문화 정착에 기여하고자 마련됐다. 올해로 7회를 맞이하는 이번 박람회는 현대차 어린이 대표 사이트인 키즈현대 홈페이지를 통해 배운 안전 상식들을 어린이들이 현장에서 몸으로 직접 체험하며 익힐 수 있도록 구성한 것이 특징이다.

이번 박람회에는 최근 관심받고 있는 차세대 모빌리티를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준비했으며 평창 동계올림픽 맞이 동계 스포츠 안전 체험 VR을 비롯해 3개의 VR 체험 부스와 반려견 안전 교육 등 약 30여개의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또한 어린이 안전 인형극, 종이접기, 색칠하기 등의 이벤트도 무료로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차세대 모빌리티 체험에서는 현대자동차 차세대 수소전기차 ‘넥쏘(NEXO)’의 ‘원격 스마트 주차 보조 기능(RSPA)’을 직접 경험할 수 있다. 특히 넥쏘는 수소와 산소의 결합으로 생산된 전기를 이용해 운행하기 때문에 공기를 정화하는 기능까지 해 박람회 실내 공기를 깨끗하게 하는 공기청정기 역할도 한다. 또 현장에는 벨로스터 충돌 테스트 차량 및 에어백도 전시된다.

VR 체험은 △동계 스포츠 안전(스키점프, 알파인 스키, 겨울 등산) △가상 교통안전 △화재 발생 행동 요령(지하철, 선박 화재) 등이 준비됐다.

일반 체험으로는 △반려견 안전 교육 △식품안전 교육 △가정 안전 △승강기안전 △유괴 미아 예방 교육 △약물 오남용 교육 △안전벨트 △로보카 폴리 교통안전 교실 △완강기 △응급 처치 교육 △항공기 안전 교육 등이 있다.

△반려견 안전 교육의 경우, 최근 자주 발생하는 사고들로 반려견 문화에 대한 올바른 교육이 필요한 점을 고려해 보듬컴퍼니 강형욱 대표를 초빙해 반려견에 대한 안전 교육을 진행한다 (22일 2부 1회 진행). 또한 △로보카 폴리 교통안전 교실은 미취학 어린이를 대상으로 교통안전, 화재안전 등 10가지 안전 분야를 로보카 폴리 애니메이션을 통해 경험할 수 있도록 했다.

박람회 입장은 1월 31일(수)부터 2월 13일(화)까지 키즈현대 홈페이지에서 사전 예약을 한 어린이와 학부모, 교사의 경우 가능하며 어린이는 온라인 ‘어린이 안전짱 학습하기’ 프로그램을 학습한 후 안전증을 발급받아 함께 제출해야 한다. 또 현대자동차는 더 많은 어린이들에게 체험의 기회를 주기 위해 현장 인원을 고려해 매회 개장 후 1시간 반 이후부터 현장 방문을 제한적으로 허용할 계획이다. 박람회는 1부(10시~13시)와 2부(14시 30분~17시 30분)로 나뉘어 하루에 2회씩 진행된다(체험 프로그램은 동일).

현대자동차는 VR을 활용한 실제 상황 같은 안전 체험을 통해 어린이들이 안전의 중요성을 몸소 깨달을 기회가 될 것이라며 어린이 안전문화 조기 정착을 통해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들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현대자동차는 올바른 교통안전 문화를 적극적으로 전파하기 위해 키즈현대 홈페이지에서 교통안전과 관련한 교육 영상, 안전 가이드, 웹툰, 포스터 등 어린이들뿐만 아니라 학부모, 교사까지 안전 지식을 쉽게 습득할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이뿐만 아니라 미취학 어린이 대상 교통안전 교재 보급, 대한민국 어린이 안전 퀴즈대회, 어린이 통학사고 제로 캠페인 등 어린이를 위한 교통안전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